페어롱 H5000 헤드랜턴


낚시후 밤에는 헤드랜턴으로 해루질을 조금 해볼 생각으로 하나 장만했다.

예전에 구입했던 http://nemo.pe.kr/753

HM-L3이 있기는 하지만 눈이 좀 안좋은 관계로 더 밝은 랜턴이 필요했다.

HM-L3는 낚시할때 사용하고 있는중..


페어롱 H5000을 받았는데

올해부터 강원도 3월은 문어 금어기이다.

그래서 문어는 다음달부터 잡을수 있는데 초보라 눈에 보일지 그게 궁금하다.

해삼같은것도 보이면 좋을텐데..


H5000 풀세트는 가격이 좀 나가는 편인데 박스구성과 포장은 좀 별로인듯..


그래도 마음은 기쁘게 열어보고...




박스를 열어 확인해보니 모든구성은 다 있었다.



기존 수중랜턴에서 몇번만 사용했던 배터리와 잭이 같은지 비교해 보니



역시 맞을리가 없다. 이 부품만 추가 구입해야할듯 하다



배터리가 헷갈릴수 있으니 구분하기 쉽도록 표기..ㅎㅎ;

이전버전 H4000을 사용해 보지 못해서 광량의 차이는 알수 없지만 잘 보일거라고 믿는다.



헤어밴드에 조립 나사를 돌려서 고정하는 방식이다.



시리얼번호는 2자리



다 조립하고 박스에 넣으려니 헤드랜턴 고정 나사때문에 보관박스 두께가 안맞는다 그래서 위쪽 스펀지를 제거하니 두께가 대충.. ㅡㅡ;

배터리 보관 백팩도 길이가 좀 길어서 배터리 연결선이 안으로 다 들어가버린다.

연결하거나 분리할때 배터리를 조금 빼서 작업해야할듯..

왼쪽 TRITON 처럼 배터리백팩 길이가 조금 더 짧게 만들어졌으면 더 좋았을거 같다.


눈에 행운이 많이 있기를 바라며.. ^^

Posted by nem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