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원도 봉평 메밀꽃 나들이>

해마다 8월말에서 9월이 되면 가을 햇살 속에 메밀꽃이 눈부시게 피는 강원도 봉평. 하얀 메밀꽃과 코끝을 스치는 허브 향이 문학적 정감에 젖게 한다.
불과 10년 전만해도 침체에 허덕이던 메밀 농사는 1990년대에 들어 고혈압, 다이어트에 좋은 건강식품이라는 사실이 알려지면서 다시 주목받게 되었다.
봉평 마을 사람들은 다른 농사를 다 없애고 메밀을 심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봉평중학교 부근에 가장 넓은 메밀밭이 자리하고 있는데, “메밀꽃 필 무렵”에서 허생원이 성서방네 처녀를 만나 옷고름을 풀었던 물레방앗간이 옛모습대로 복원되어 있다.

봉평쪽에 가볼만한 곳은 허브나라와 흥정계곡이 유명하고, 탁 트인 강원도의 산을 구경하고 싶으시다면.. 휘닉스파크의 몽블랑에 곤도라 타고 오르시는 것도 좋다.
그리고 봉평의 유명한 막국수는 꼭 드시길 권장한다.
자동차로 30분 이내에 대관령 양떼목장, 대관령삼양목장, 한국자생식물원, 월정사(전나무숲) 등의 다양한 볼거리와 즐길거리가 있다.
1시간 이내에는 오대산 소금강, 주문진, 정동진, 장전계곡(이끼계곡)이 있다.

자가운전 -
강원도 봉평으로 가려면 경부고속도로 신갈IC에서 영동고속도로로 바꿔 타고 강릉 방면으로 달리다 장평 톨게이트를 빠져 나와야 한다. 톨게이트를 빠져나오자마자 우회전하여 효석문화마을(6번 국도) 이정표를 보고 약 10분 정도 달리면 가산공원, 물레방아간, 이효석 생가터를 차례로 만나게 된다.
허브나라농원은 효석문화마을을 빠져나와 6번 국도를 다시 타고 약 10분 정도 달리다가 무이교를 건너기 전에 흥정계곡 상류 쪽으로 들어가야 한다. 허브나라농원을 가는 길 중간쯤 오른편으로 평창산채시험장도 만나게 된다. 그리고 평창무이예술관은 6번 국도를 따라 무이교를 건너, 길 좌측으로 평창무이예술관 입간판을 보고 들어가면 된다.
서울 궁내동톨게이트에서 장평나들목까지 약 2시간이 소요되며 총 거리는 약 148km 정도이다. 

대중교통 -
효석문화마을, 허브나라농원, 평창무이예술관을 대중교통을 여행할 때에는 우선 서울 동서울터미널에서 출발하는 강릉행 버스를 타고 장평에서 하차한다. 그리고 장평에서 운행하는 휘닉스파크 셔틀버스나 시내버스를 이용하여 봉평에서 내린 후 몇 분씩 다리품을 팔아야 한다.

<전북 고창군 공읍면 학원농장 메밀꽃밭, 메밀꽃축제>

강원도 봉평의 메밀꽃 피는 시가와 달리 고창 학원농장의 메밀꽃은 9월 중순부터 10월 초순 사이에 제대로 된 아름다움을 드러낸다.

학원농장의 규모는 15만평. 메밀꽃을 감상하는데 특별한 시간계획은 없으나 이슬이 함께 있는 아침이나 맑은 메밀꽃 향기가 많은 해질녘에 메밀꽃밭을 거닐면 너무 좋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농장 내의 간이식당에서는 메밀국수와 묵. 부침개등을 맛볼수 있고 가을에는 미밀꽃 축제, 봄에는 처어보리밭 축제가 열린다.
농장에는 메밀꽃 외에도 카네이션을 재배하는 5,000여평의 화훼농원과 해바라기단지, 대추, 밤, 은행나무 등이 심어진 과수원이 있다. 마로니에가 우거진 인근 숲길은 아름다운 산책길로 유명하다.
4~5월에는 청보리밭도 너무 좋다.

체험행사로는 보리밭 사잇길 걷기, 보리피리 만들어 불기, 보리개떡 만들기등이 있다.

고창에는 선운사에서 꽃무릇 군락지를 함께 구경하는 것이 좋은듯 하다

가는길 -
서해안고속도로~고창 IC~15번 지방도 무장면 소재지~무장 오거리 좌회전~팻말 따라 선동리 학원농장
Posted by nem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