행복이 머무는 창가   
- 유성순 -

맑은 하늘
맑은 물소리 들리는 곳
하얀 집에 들어서면
사랑보다 행복이 기다린다.

찬란한 아침 햇살
밤이슬 머금은 풀잎에
살포시 다가와 앉을 때
창가에 들려오는 풀벌레 소리

산사의 딸랑이는 풍경소리
바람에 스치는 향기로운
나뭇잎 파르르 떨리는 소리
불자들의 찬불가 부르는 소리

세상사 아픔 벗어두고
수풀 우거진 산사로 오르면
무명계곡 흐르는 물소리
한여름 풀벌레 살아가는 소리

햇살 다가서는 창가엔
사랑보다 행복이
맑은 하늘 햇살처럼
언제나 음악이 쉼없이 흐른다.
----------------------------
시 하나 골라서 올려본다
다운로드시 주의사항 필독하세요 ~
zip 파일은 1500X1000 사이즈


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

Posted by nem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