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금 내린 눈으로 미끄름을 발견한 아이들.. 박스를 바꿔가며 신나게 열심히 미끄름을 즐긴다..
어렸을적 동네산에서 신나게 즐겼던 생각이 난다..^^ (05년1월말)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진 > 찰칵' 카테고리의 다른 글

정동진을 지나며  (0) 2005.02.11
비밀 하우스  (0) 2005.01.29
눈이조금내린날  (0) 2005.01.29
범죄없는마을  (0) 2005.01.23
노인의 일상  (0) 2005.01.17
시골 정취  (0) 2005.01.09
Posted by nemo.